NOTICE
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
 free talk box
토크박스   이야기 나눔 게시판
특별한 주제가 없어도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.
비방글이나 광고글은 금지합니다.
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      
필교     2022-10-04 (화) 04:03    추천:0     조회:641     122.xxx.77
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

사각의 사이버 공간에서 우리가 닉네임으로
그 사람의 대한 감정과 서로를 느끼고 서로를 알아 갑니다.

닉네임이 그 사람의 인격과 품위를 판단 할 수는 없지만
때로는 닉네임이 그 사람의 얼굴이고 우리들의 목소리입니다.

정감 있고 따스함이 담겨있는 목소리 음성은 아닐지라도
서로에게 다가갈 수 있는 최대한의 수단입니다.

눈에 익은 닉네임이 안 보일 때는 괜시리 기다림이란 즐거움으로
때론 걱정어린 눈빛으로 그들을 생각할 때도 참 많습니다.

행여 아픈건 아닐까?
행여 무슨 일이 있는 건 아닐까?
궁금함 그런 작은 것에서 행복함을 느낄 때도 있습니다.

그냥 한 공간에 있다는 소속감 즐거움으로 웃음꽃이
피어나기도 하고 글과 유머를 보고 살포시 미소짓기도 합니다.

깨알같은 글씨 한 줄 한 줄로 상대의 기분을 알아내고
조금이나마 위로가 될 수 있게끔 미소와 여유로움으로
다가서기도 하고 따스함으로 서로에게 의지할 때도 있습니다.

언제나 변치 않음으로서 서로에게 소중하고 좋은 인연으로
쭈~욱 남았으면 하는 바램이지만

그건 일방적인 작은 소망일 뿐
뒤돌아서면 상처 투성일 때도 있습니다.

그런 인터넷 공간의 쉼터이기에 서로 감싸 안으려고 자신을
웃음으로 포장할 때가 있습니다.

그래도 생각이 비슷하고 책임 있게 판단할 수 있으므로
희망은 언제나 우리들에게 있습니다.

따스한 말 한마디 비록 작은 댓글 이지만 꿈과 희망을 안겨주며,
격려해주는 우리들이기에 다정한 친구로 다가설 것입니다.
   
  0
3500
    N     분류     제목   작성자 작성일 조회
2140 넓은 마음으로 품어야죠 뽀독 11-22 17:17 55
2139 태아보험 서인 11-18 18:31 119
2138 요즘 얼마나하나요? 뽀독 11-17 23:19 60
2137 진로를 정하려는데.. 뽀독 11-14 20:13 65
2136 냅둬야되요 뽀독 11-12 15:39 83
2135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 뽀독 11-10 22:15 99
2134 행복을 불러들이는 방법 jacky77 11-09 17:30 85
2133 사람자체가 좋은신분.. 뽀독 11-06 22:24 140
2132 시작이 반이라고 뽀독 11-05 23:30 73
2131 잘 봐야돼요 뽀독 11-03 21:36 169
2130 잘 다녀왓어요 뽀독 10-31 23:25 88
2129 충격이었어요... 뽀독 10-30 21:08 119
2128 성에 안차요.. 뽀독 10-20 19:58 125
2127 다들 뭘 빌리셨나요? 뽀독 10-18 18:45 140
2126 날씨가 갑자기 추워져서 빨리가고싶어 뽀독 10-15 18:53 808
2125 좋았던 기억.. 뽀독 10-11 20:15 161
2124 오랜만에 복귀했네요 ! 뽀독 10-09 00:50 166
2123 스무디 오랜만에 왔어요~ 스무디스무디 10-07 15:51 158
2122 유학마치고 귀국할때... 뽀독 10-06 22:02 173
2121 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 필교 10-04 04:03 641
12345678910,,,107